아까부터 귀근지롭네

내 얘기 좀 그만해라 이제.

이번주가 진짜 안풀리는 주였어 어떻게 버텼냐.

멍때리는 고난의 행군이었다 힘내라 다음주의 일꾼들아 바쁘게 좀 살자고.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