핀크 번개대출 쉽게 될까


핀크 번개대출 이건 어떤 상품인지 궁금해졌습니다.

원래 돈이라는건 한번 빌려본 사람이 두세번씩 계속 빌리는 시스템입니다.

어떻게 보면 단골장사라고 표현하는게 맞을 수도 있습니다.

한번만 딱 빌리는 사람은 거의 드물고 두번세번 중복으로 그리고 추가자금으로 받는 경우가 많습니다.

저도 처음에 300만원을 빌렸었는데 생각외로 너무 깔끔해서 놀라긴 했습니다.

이것저것 서류도 필요하고 갚고나서도 뭔가 큰 문제가 생길것만 같고 신용등급도 확 떨어질 것 같아서 걱정했는데 아무 상관 없더군요.

돈을 빌려써도 별 문제가 없구나라는 걸 알게된 이상 두세번 빌리는 건 일도 아니었습니다.

거리낄게 없으니 월급타서 쓰다가 나중에 부족하면 돈을 맡겨놓은 사람처럼 다시 빌려쓰고 또 갚고를 반복하는 겁니다.

신용카드 할부를 쓰는거랑 비슷한 느낌이었는데 그래도 아직까지 연체는 해 본 적이 없습니다.

충분히 갚을 수 있는 만큼만 빌려서 쓰기 때문에 저축한 돈은 없어도 아직 신용에 문제가 생겨본 적은 없습니다.

보통 새로운 어플이나 서비스가 나오면 저는 한번씩 다 이용해봅니다.

그리고 뭔가 틈이 발견되면 그걸 파고들어서 나름 수익도 올리는 사람입니다.

인터넷에서 이것저것 주워먹고 사는 사람인데 처음에 돈을 빌려주는 어플들이 나왔을때도 스마트폰 바탕화면에 다 받아놓고서 계좌도 만들고 신청도 해보고 그랬었습니다.

핀크도 그때 처음 받아서 계속 사용중인데 이번에 검색을 해보니 번개대출이라는 새로운 아이콘이 메인화면에 뜨더군요.

뭔가 새로운 서비스가 생겼구나 싶어서 바로 확인을 해봤습니다.

그랬더니 기존에 있던 비상금이랑 새로 똑똑대출이라고 스마트저축은행에서 빌릴 수 있는 상품이 나오던데 그 두가지를 가지고 번개라는 카테고리를 만든거였습니다.

기존에 있던거랑 아직 상품점검중인걸 가지고 신청부터 입금까지 번개처럼 빠르게 빌려준다는 뭐 그런 개념을 잡은 듯 하네요.

스마트저축은행에서 300만원 빌려주는건 처음봐서 저게 이번에 새로 생긴건가 싶었는데 아직 점검중이라서 정식으로 운영되지는 않고 있습니다.

1금융권과 2금융권에서 300만원씩 소액을 빌려줄 수 있는 상품을 두가지 운영하려고 하는 모양이구요.

소액이기 때문에 그만큼 빠르게 이용할 수 있다는 개념으로 운영되나봅니다.

안그래도 요즘에 코로나19 때문에 피해를 입은 자영업자들이 많습니다.

거의 소득이 제로에 가까운 분들도 있고 아예 폐업을 하고있는 분들이나 마통으로 겨우 버티고 있는 분들도 있습니다.

수중에 돈이 없어서 비상금이라도 빌려보려는 분들이 많은데 오늘은 그런 분들을 위해서 소액자금에 대한 정보를 적어보려고 합니다.

자주 빌려본 사람으로서 그나마 신청하기 괜찮은 상품들은 어떤게 있는지를 알려드리도록 하겠습니다.

1. Finnq 어플

핀크는 페이코랑 토스만큼 많이 사용하는 어플이었습니다.

지금은 그리 자주 사용하진 않고있는데 자산관리 기능이 있어서 내가 얼마를 썼는지 뭐 그런걸 확인하려고 자주 이용했었습니다.

카드를 등록해두면 얼마를 긁었는지 소비패턴까지 분석해줘서 은근 유용하더군요.

하지만 지금은 다른 카드들이 없고 딱 하나만 쓰고있어서 뭐 일부러 분석할 필요도 없고 그러다보니 그냥 안쓰게 된 케이스입니다.

전 카드가 한 장 뿐이라 잘 안쓰지만 카드 여러장 쓰시는 분들은 은근 유용할 겁니다.

어플 내에는 한가지 서비스만 있는게 아니고 종류별로 여러가지가 있습니다.

머니를 충전하고 사용할 수 있는 기능과 계좌통합조회, 신용점수확인, 내보험조회 등등의 기능이 있구요.

제로페이 모바일상품권 기능과 KDB산업은행과 제휴를 맺고 5%짜리 적금을 가입해서 관리할 수 있는 기능도 들어있습니다.

예적금에 머니적립이 가능한 카드서비스와 투자, 해외송금 기능이 있어서 이것저것 이용할 거리들이 많습니다.

그 중에서 저는 대출상품을 추천해드리는 편인데 소액자금들 중에서 심사가 가장 수월한 편이라고 생각합니다.

1금융권의 금리를 제공하는 상품들 중에서는 제일 괜찮다고 봅니다.

비상금은 예전부터 운영되어왔는데 최대 300만원까지 모바일로 신청해서 빌려쓸 수 있는 상품이고 대구은행 입출금계좌로 개설하여 사용하는 방식입니다.

시중은행에서 빌리는 방식인데 대신 심사가 다른 곳에 비해서 괜찮은 편입니다.

cb등급 8등급 이내이면 대상에 포함된다고 나와있고 만 20세 이상 개인이면 직업이나 소득과 무관하게 일단은 심사를 받을 수 있습니다.

소득서류 같은것도 필요없이 본인인증 후에 바로 얼마까지 어떤 조건으로 빌릴 수 있는지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

조회해보고 마음에 들면 진행하는거고 아니면 다른 상품으로 신청해도 됩니다.

2. 주거래은행이나 카카오뱅크

원래 남자들은 예전부터 이용해온 주거래은행을 꾸준히 사용하는 패턴이 있습니다.

그래서 군인일때 만들어놓은 카드를 사회초년생이 되서도 꾸준히 사용하고 연차가 쌓인 직장인이 되서도 계속 사용한다는 말이 있죠.

금융권에서는 보면 거의 거져먹는 소득이나 다를바가 없죠.

그래서 소액자금을 빌리는 것도 본인이 주거래로 이용하는 은행 어플을 사용하는 경우가 종종 있습니다.

우리은행에서도 비상금을 출시했고 농협에서도 300만원까지 앱을 받아서 비대면으로 신청할 수 있도록 운영하고 있으니까요.

저도 우리은행에 계좌가 있어서 한번 300만원짜리 대출을 신청해봤는데 바로 거절이 떴습니다.

왜 거절인지 이유도 안나오고 그냥 안된다고 팝업 하나만 뜨더군요.

신용이 나쁜편도 아니고 2등급으로 나오는데 소득도 꾸준히 들어오고는 있는데 왜 거절을 당한건지 모르겠습니다.

농협도 마찬가지로 심사가 어렵다는 말을 들었으니 주거래라서 신청했다가 거절당한 분들이 꽤 많지 않을까 싶습니다.

인터넷은행이 한창 붐이었을때 계좌를 만든 분들은 케이뱅크나 카카오쪽으로 주거래를 정한 분들도 있을 겁니다.

저는 주거래은행이 국민인데 카카오를 써보고서 슬슬 카카오뱅크로 주거래를 옮길까 생각한 적도 있습니다.

아직은 고민만 하고있긴 하지만 조만간 바꾸게 될거라 생각합니다.

인터넷은행의 경우는 다른 시중은행에 비해서 심사가 그나마 쉬운 편입니다.

신용등급이나 소득을 깐깐하게 체크하는 편이 아니라서 직장인이고 연체가 없으면 거의 대부분은 승인을 받을 수 있다고 합니다.

대신 최근에 약간 기준이 올라갔다고는 하는데 이것도 개개인마다 편차가 심해서 단정을 짓긴 애매합니다.

어쨌든 저도 계좌가 카카오에 있어서 그쪽으로 승인만 받았으면 이용하려고 했는데 아쉽게도 저는 카카오에서 거절을 당했습니다.

대출은 주거래은행과 상관없이 조건이 좋은 곳에서 빌리면 된다고 하더니 그 말이 맞다고 생각합니다.

3. 저축은행이나 캐피탈

위에서 설명해드린 핀크 번개대출 중에서 비상금은 1금융권이지만 점검중인 스마트저축의 비상금은 2금융권의 서비스입니다.

시중은행이 1금융이고 이를 제외한 나머지 금융사를 다 2금융권이라고 합니다.

둘의 차이는 돈을 빌리기 어렵고 쉽고의 차이도 있고 조건이 더 유리하고 약간은 안좋고의 차이가 있습니다.

아무래도 은행에서 빌리는게 금액도 더 많고 조건도 괜찮지만 심사가 더 깐깐하다는 단점이 있습니다.

그래서 먼저 은행을 알아보고 거기서 안되면 저축은행이나 캐피탈 쪽으로 진행하라고 얘기를 합니다.

스마트저축은행을 통해서 빌리는 소액자금은 최대 300만원까지 최저 연 9.88%로 진행이 되며 핀크앱에서 신청하는 방식입니다.

지금은 점검중이라 신청이 안되지만 조만간 정상적으로 운영되지 않을까 싶습니다.

카카오나 1금융권의 비상금은 최저 연 3%정도로 나오지만 저축은행은 그보다도 높게 나옵니다.

50만원정도의 소액이 필요한 분들은 페이코도 조건이 괜찮은데 페이코 어플을 받아서 포인트를 제공받는 방식으로 빌리는 서비스가 있습니다.

한화생명 크레딧과 제휴를 맺고 50만원을 빌려주는 방식인데 연 7.2%로 진행이 됩니다.

금액은 적지만 간단하게 이용하기가 좋아서 젊은 친구들이 이걸 자주 쓴다고 하더군요.

받은 포인트는 결제를 할때 사용해도 되고 본인의 계좌로 환급을 받을 수도 있다고 하는데 기간이 2개월짜리여서 급한 자금이 필요할때 알아보시면 되겠습니다.

최근에는 아예 대부업쪽에서도 이런식으로 돈을 빌려주는 방식이 운영되고 있다고 합니다.

다른데서 다 신청해보고 안되면 뭐 대부업체에서 빌려도 되겠지만 시중은행이나 2금융권에서 충분히 빌릴 수 있는데도 몰라서 바로 사금융을 알아보는 경우가 있습니다.

돈을 빌릴때는 본인이 신청하기 가장 유리한 조건으로 금융사를 선정해야 합니다.

4. 펀딩으로 투자받는 방식

p2p금융이라고 해서 투자자들이 돈을 모아서 빌려주고 나중에 이자를 받는 방식이 요즘 자주 나옵니다.

이건 빌리는 사람에게 유리한 조건인데 일반 대출이 아니므로 신용에도 큰 영향이 없고 연체가 되더라도 압박이 덜한 편입니다.

리스크는 고스란히 투자자들이 짊어지고 가는것이기 때문입니다.

대신 돈을 빌리기가 좀 힘든 편인데 사정을 자세히 설명하고 본인이 투자자들에게 선정이 되어야 대출금이 나옵니다.

그래서 그 방식을 잘 아는 사람들은 돈을 쉽게 빌리지만 잘 모르면 빌리기 힘든 방식이라 할 수 있습니다.

신청자의 입장에서 어떻게 해야 돈을 잘 빌려주는지 특성을 파악하면 도움이 될 겁니다.

오늘은 소액자금을 빌리는 방식과 어떤 업체들이 괜찮은지에 대해서 알고있는 부분을 간단하게 정리해봤습니다.

돈이야 안빌리는게 가장 좋지만 그래도 이왕 빌려야겠다 마음을 먹었다면 최대한 본인에게 유리한 상품으로 고르시기 바랍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